몸소 가지고가신 강냉이이삭

주체105(2016)년 9월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께서 어느 한 농장을 찾으시였을 때이다.
농작물전시대에 있는 다수확품종들을 돌아보신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께서는 한 일군이 가져온 강냉이이삭을 기쁨속에 받아보시였다.
보기만 하여도 마음이 흐뭇해지는 팔뚝같은 이삭이였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께서는 농장일군에게 이 강냉이이삭을 자신께서 가지고가겠다고,새로 육종한 이 강냉이를 일군들에게 다 보여주고 자랑해야겠다고 하시면서 큼직한 강냉이이삭을 호주머니에 넣으시였다.
동행한 일군들은 가슴뜨거움을 금할수 없었다.
다수확을 안아올 강냉이종자를 육종해낸것이 얼마나 기쁘시였으면…
강냉이이삭을 다시 꺼내여 보고 또 보시며 호탕하게 웃으시는 경애하는 최고령도자동지를 우러르며 일군들은 농사를 더 잘 지어 인민들의 식량문제,먹는 문제해결에 적극 기여할 불타는 결의를 다지였다.

[본사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