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 인민의 민족적정서와 기호에 맞게
평천구역종합양복점 네거리양복점을 찾아서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우리는 모든 사회성원들이 사회주의 우리 문화가 제일이고 우리의 생활양식과 도덕이 제일이라는 긍지와 자부심을 가지고 집단주의적생활기풍과 도덕기풍을 높이 발휘하며 문명발전을 지향하는 오늘의 시대적미감에 맞는 우리 식의 혁명적이고 랑만적인 생활문화를 적극 창조하고 널리 향유하도록 하여야 합니다.》
아름답게 단장된 거리에 나서면 산뜻한 여름철옷차림을 한 사람들의 모습을 어디서나 볼수 있다.
얼마전 우리는 조선옷을 비롯한 다양한 계절옷봉사를 잘하여 손님들에게 기쁨을 안겨준다는 평천구역종합양복점 네거리양복점을 찾았다.
양복점에 들어서니 종업원들이 옷을 제작하느라 바쁜 시간을 보내고있었다.
예로부터 우리 인민은 옷의 형태와 무늬,색갈 등에서 민족의 고유한 특징을 잘 살리는것을 하나의 례절로 여기였다.남자옷을 만드는 경우에는 점잖고 의젓한 성격이 잘 살아나게 하면서도 활동하기 편리하게 만들었으며 녀자옷을 만드는 경우에는 아름답고 우아한것을 적극 살려 부드러운 조화를 이루게 하였다.
이러한 민족적특성을 적극 살리면서도 손님들의 성별,나이,취미에 맞게 옷을 재단하느라 여념이 없는 재단사이며 장식 하나라도 더 새롭게 만들기 위해 노력하고있는 재봉공들의 모습은 우리의 마음을 기쁘게 해주었다.
이곳에서 우리는 변은단동무를 만나 여러 형태의 계절옷과 조선옷에 대하여 이야기를 나누었다.
그는 요즘 여름철에 들어서면서 화려하면서도 산뜻한 여름철옷에 대한 수요가 늘어나고있다고 하였다.
양복점에서 발전하는 시대의 요구에 맞게 민족성을 적극 살리는것과 함께 사람들의 정서와 취미, 현대적미감에 맞고 세련미가 나게 옷을 제작하고있다는 그의 이야기를 들으면서 우리는 각양각색의 계절옷과 조선옷이 진렬되여있는 방에 들어섰다.
녀성들의 아름다움을 한껏 돋구어줄수 있게 제작된 화려한 조선옷들이 우리의 눈길을 끌었다.
민족적정서와 현대미가 한껏 넘치는 새로운 형태의 옷들을 바라보느라니 옷제작에 바쳐진 이곳 봉사자들의 사색과 심혈이 느껴졌다.손님들의 개성을 살려주기 위해 사색을 거듭하고 손님들의 기호와 취미에 맞게 새로운 형태의 옷들을 제작하느라 고심하던 이곳 봉사자들의 모습이 우리의 눈앞에 어려오는듯싶었다.
우리가 이야기를 나누는 동안에도 양복점으로는 많은 손님들이 찾아오고있었다.
여러가지 산뜻한 계절옷과 우아한 조선옷을 입고 기쁨에 넘쳐있는 손님들의 모습은 우리의 마음도 즐겁게 하여주었다.
손님들의 발길이 끊길줄 모르는 양복점을 나서며 우리는 생각했다.
우리의 생활양식을 더 활짝 꽃피우기 위해 애쓰는 이런 봉사자들이 있어 우리의 거리는 더욱 밝고 아름다와질것이라고.

글 본사기자  정 결
사진 본사기자  최 미 경