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앙재판소대표단이 중국공산당 중앙정법위원회 서기를 만났다

중국을 방문하고있는 중앙재판소 소장 강윤석동지를 단장으로 하는 중앙재판소대표단이 16일 중국공산당 중앙위원회 정치국 위원이며 서기처 서기이며 중앙정법위원회 서기인 곽성곤동지를 만나 친선적인 분위기속에서 담화를 하였다.
서기는 두 나라 로세대혁명가들께서 몸소 마련하고 가꾸어주신 중조친선협조관계를 중국당과 정부는 매우 중시하고있다고 말하였다.
그는 얼마전 습근평총서기동지가 김정은위원장동지의 초청에 의해 조선에 대한 국가방문을 성과적으로 진행한데 대하여 언급하였다.
김정은위원장동지의 령도밑에 조선의 경제발전과 인민생활향상에서 눈부신 성과들이 이룩되고있는데 대해 기쁘게 생각한다고 하면서 그는 중조외교관계설정 70돐이 되는 올해에 두 나라 사법기관들사이의 친선협조관계가 새시대의 요구에 맞게 보다 강화발전되리라는 확신을 표명하였다.
여기에는 중국주재 우리 나라 특명전권대사와 중국최고인민법원 원장,관계일군들이 참가하였다.
한편 이날 중앙재판소대표단은 중국사법부장을 만났다.

[조선중앙통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