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씨야대사관 성원들 해방탑에 화환 진정

국경절에 즈음하여 알렉싼드르 마쩨고라 특명전권대사를 비롯한 주조 로씨야련방대사관 성원들이 12일 해방탑에 화환을 진정하였다.
해방탑에는 조선인민군 명예위병들이 서있었다.
화환진정곡이 울리는 가운데 로씨야련방대사관의 명의로 된 화환이 진정되였다.
참가자들은 쏘련군렬사들을 추모하여 묵상한 다음 탑을 돌아보았다.
이에 앞서 청진주재 로씨야련방 총령사관 성원들도 청진시에 있는 해방탑과 쏘련군렬사들의 묘에 꽃다발들을 진정하였다.

[조선중앙통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