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족공동의 합의들을 존중하고 리행해야 한다

지금 온 겨레는 북남선언들을 존중하고 일관하게 리행하여 북남관계가 끊임없이 개선되여나가기를 절절히 바라고있다.민족공동의 합의들이 존중되고 철저히 리행될 때 우리 민족이 바라는 자주통일과 평화번영이 반드시 실현될수 있다는것이 온 겨레의 일치한 주장이다.
경애하는 최고령도자 김정은동지께서는 다음과 같이 말씀하시였다.
《온 민족이 〈력사적인 북남선언들을 철저히 리행하여 조선반도의 평화와 번영,통일의 전성기를 열어나가자!〉,이 구호를 높이 들고나가야 합니다.》
민족공동의 합의들을 존중하고 철저히 리행해나가는것은 북남관계를 개선하고 자주통일과 평화번영의 넓은 길을 열어나가기 위한 근본방도의 하나이다.
지난해에 온 세상에 발표된 판문점선언과 9월평양공동선언은 북과 남이 뜻과 힘을 합쳐 우리 민족의 운명을 우리자신의 손으로 개척해나갈것을 확약한 민족자주,민족단합의 선언,평화와 통일의 선언이다.
판문점선언은 북남관계의 전면적이며 획기적인 개선과 발전을 이룩함으로써 끊어진 민족의 혈맥을 잇고 공동번영과 자주통일의 미래를 앞당겨나갈데 대한 문제,조선반도에서 첨예한 군사적긴장상태를 완화하고 전쟁위험을 실질적으로 해소하며 항구적이고 공고한 평화체제를 구축할데 대한 문제 등을 명확히 밝힌것으로 하여 조선반도의 평화와 번영의 새로운 출발을 알리는 력사적인 리정표로 되고있다.
9월평양공동선언은 온 겨레의 지향과 요구에 맞게 판문점선언을 전면적으로 충실히 리행하여 북남관계발전을 더욱 가속화하며 민족의 화해단합과 평화번영의 새로운 전성기를 열어나가기 위한 실천강령이다.
북남선언들에는 북남사이의 적대관계해소와 다방면적인 협력과 교류,조선반도를 평화롭고 길이 번영하는 민족의 참다운 보금자리로 만들어나가기 위한 실질적인 대책과 방도들이 구체적으로 제시되여있다.그런것으로 하여 북남선언들은 발표된 후 온 겨레의 열렬한 지지환영을 불러일으켰으며 실천속에서 그 정당성과 생활력이 남김없이 과시되였다.
판문점선언과 9월평양공동선언이야말로 북남관계를 신뢰와 화해의 관계로 확고히 전환시키고 새로운 평화와 번영,통일에로의 길을 열어주는 민족공동의 대강이다.북남선언들을 존중하고 철저히 리행해나갈 때 북남관계가 끊임없이 개선되고 조선반도의 평화와 번영,통일의 전성기가 열려지게 된다.온 겨레는 북남선언들을 귀중히 여기고 그에 토대하여 북남관계개선의 길을 열어나가야 한다.
북남선언들에 대한 태도는 통일과 분렬,애국과 매국을 가르는 시금석이다.
말로만 북남관계개선을 운운하면서 북남선언들의 리행을 외면하는것은 진실로 통일을 바라는 행동이라고 말할수 없다.지금과 같은 책임적이고도 중요한 시기에 북남선언들을 외면하고 그 리행에 대해 우유부단한 태도를 취한다면 민심의 지지를 받을수 없다.
남조선당국이 진실로 북남관계개선과 평화와 통일을 바란다면 북남선언들의 성실한 리행으로 민족앞에 지닌 자기의 책임을 다해야 한다.
우리 겨레는 하나의 뜻과 의지로 굳게 뭉쳐 북남선언들의 리행에 제동을 걸려는 반통일세력의 도전과 방해책동을 과감히 짓부셔버릴것이며 북남선언들을 고수하고 철저히 리행하기 위한 투쟁을 보다 힘차게 벌려나갈것이다.

본사기자 윤 정 학